[단독] "최고 비상단계 발령에도 퇴근...자기 업무인지도 몰라" > 이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이슈

[단독] "최고 비상단계 발령에도 퇴근...자기 업무인지도 몰라"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아틀란티스
댓글 0건 조회 329회 작성일 24-01-15 22:16

본문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52/0001915456?sid=100
202307271057014651_t_20230727110409916.jpg [단독]
오송 지하차도 참사 전날 최고 수준 비상 단계가 내려졌는데도 충청북도 도로관리사업소 책임자들은 비상대기하지 않고 퇴근한 사실이 국무조정실 감찰에서 드러났습니다.

YTN 취재 결과, 지하차도 참사 전날인 지난 14일 도로 안전 등을 담당하는 충청북도 도로관리사업소 책임자 3명은 밤 9시에 퇴근해 다음 날 아침 7시에 출근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시 충청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후 4시 40분에 비상 3단계를 발령했고, 관련 기관들은 비상근무에 돌입한 상황이었습니다.

지자체 규정을 보면 최고 단계인 비상 3단계가 발령되면 관련 공무원들은 비상 대기로 야근하며 상황을 예의주시해야만 합니다.

이에 대해 해당 도로관리소 책임자는 YTN과 통화에서 수사 중인 사안이라 답변하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또, 충청북도 담당 간부는 참사가 난 궁평2 지하차도의 도로 통제 권한이 본인 업무인지도 몰랐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관련 규정을 보면 궁평2 지하차도의 관리 책임은 충청북도에 있지만, 사고가 날 때까지도 산하 기관인 도로관리사업소 소관으로 알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때문에 담당 국장은 국조실 감찰 조사를 받을 때까지 자기 업무인지 몰랐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45건 1 페이지
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445 닉네임을 335 01-15
444 누가봐 332 01-15
열람중 아틀란티스 330 01-15
442 아틀란티스 326 01-15
441 메이저 317 01-15
440 썰전 290 01-15
439 토마토 288 01-24
438 토마토 282 01-24
437 코스프레 282 04-22
436 칠리즈 277 02-05
435 코스프레 271 04-28
434 칠리즈 266 04-26
433 코스프레 264 03-25
432 당근 263 01-30
431 코스프레 261 04-17
430 코스프레 258 04-18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Copyright © oneshotgirl.com. All rights reserved.